'이수역'에 해당되는 글 2건

  1. 2008.02.12 매콤한 카레와 연어가 만난 날 (39)
  2. 2008.01.31 이수역 맛집, 큰댁 설렁탕 뼈 감자탕 집 (39)
카레의 향기 속으로

설 연휴 바로 전날, 저는 지난 여름부터 살던 반지하방에서 옥탑방으로 이사를 했습니다.
열심히 짐을 옮기고 난 후 굶주린 배를 움켜쥐고 이수역에 있는 또 다른 '맛집'을 찾아 나섰습니다.
제가 이번에 찾은 곳은 보쌈과 부대찌개로 유명한 '놀부'에서 만든 '아시향'이라는 음식점 이었습니다. 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메인 요리가 나오기 전 따뜻하고 향기로운 '자스민 차'가 몸을 녹여주었습니다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제가 먹었던 '연어 스테이크 카레' 입니다.
감자와 당근도 큼직큼직하고 양도 푸짐해서 좋았습니다. ^^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무엇보다도 '연어 스테이크' 맛이 일품이었습니다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하루종일 이사짐 옮기고 정리한다고 힘들었기 때문인지 듬뿍듬뿍 떠먹었습니다. ^^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무거운 짐 옮기는 거 도와줬던 저의 남자친구가 먹은 '씨푸드 치즈 리조또' 입니다.
워낙에 치즈가 얹어져 있는 음식을 좋아하다 보니 이날도 어김없이 리조또를 선택하더라구요. ^^
해물과 치즈 그리고 카레가 어우러져 색다를 맛을 내는것 같았습니다.

카레&베트남 쌀국수 전문점인 '아시향'은 이수역 13번출구로 나와서 태평백화점을 끼고 우회전하여 쭉 직진하다 길 끝부분 왼쪽편에 있습니다.
참고로 '연어 스테이크 카레'의 가격은 7900원, '씨푸드 치즈 리조또'는 8500원 이었습니다.
이곳에 가시면 카레음식 말고 쌀국수 종류도 다양한데 대체적으로 쌀국수는 5000원~7000원 안쪽이었습니다.
취향에 맞게 시키셔서 맛있는 카레와 베트남 쌀국수를 즐겨보시길 바랍니다. ^^

♡ 긍정의 힘's 이야기를 구독해서 읽고 싶으신 분은 RSS에 추가해주세요 ♡   
Posted by 긍정의 힘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오오오!! 연어스테이크 카레...오오오~~
    먹고싶어 ㅠㅠ

    2008.02.12 00:52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2. 봄날

    그날은 배 터지는날 ^^**
    낼은 추워진다네요

    2008.02.12 01:01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봄날님 안녕하세요. ^_^
      오늘 너무너무 춥네요~ㅠ0ㅠ
      버스가 왜 이렇게 안오는지 귀 떨어져 나가는 줄 알았어요...힝

      2008.02.13 10:41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3. 연어카레도 치즈카레도 둘다 맛있겠어요^^
    이사하셨군요..
    아무래도 아래보다는 위에 사시는것이 낫겠죠? 축하!!^^*

    2008.02.12 01:51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반지하방도 괜찮았지만 여름엔 너무 안좋더라구요.
      습기가 많아서 건강에도 안좋구...편도선 부어서 혼났었습니다. ^^;;
      심플님두 맛있는거 드셔용~*^_^*

      2008.02.13 10:42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4. 연어와 카레는 어떤 맛일까 궁금해요~~
    이런 밤엔 음식 사진을 보면 안되는데 말이죠~*^^*
    잘보고 가요^^

    2008.02.12 02:46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우주인님께서 잘 보고 가주셔서 기쁩니다~*^_^*
      연어는 담백하고 카레는 향기로웠습니다~^^
      제가 연어스테이크를 좋아하거든용~>.<

      2008.02.13 10:43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5. 우와~! 이수역에 이런 맛집이 숨어있나요? 연어 스테이크 카레~! 시식해야 한다고 생각하고 움직이려는 1人

    2008.02.12 05:46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제가 Linetour님이 거주하시는 근방에 또 다른 맛집을 찾아나서야 겠습니다. *^_^*
      신촌쪽에 더 맛있는곳이 많지용~>.<

      2008.02.13 10:43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6. 연어 살코기가 정말 부드럽고 야들야들해 보이네요.
    카레와 연어라... 의외로 잘 어울리는것 같아 침이 고이네요.
    긍정님의 블로그는 밤중에 오기에 겁이나네요 ^^

    2008.02.12 06:23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비밀댓글입니다

      2008.02.12 06:24 [ ADDR : EDIT/ DEL ]
    • 아~*^_^*
      제가 정말 블로그 하면서 그리스인 마틴님을 알게되서 행복합니다. 늘 힘이 되어주시는 말씀 남겨주셔서 감사해요...^^
      이번 설에 집에 내려가면서 부산에서 사시는 그리스인 마틴님 생각이 났습니다.

      2008.02.13 10:45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7. 연어와 카레 왠지 정말 잘어울리는 맛일것같네요 ㅎ
    리조또에도 해산물이 잔뜩들어있고 ^^
    출출할때 보는 음식사진 힘드네요 ㅋㅋ

    2008.02.12 07:19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이른아침에 보고 가셨네요~*^_^*
      해물 리조또 카레도 괜찮았습니다.
      브리드님께서도 기회가 되신다면 드셔보셔용~^_^

      2008.02.13 10:45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8. 우왕ㅋ굳ㅋ..ㄷㄷㄷ
    연어..+_+.. 윽.. 이수역쪽에 있는 곳이라...ㅎㅎa

    2008.02.12 10:42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9. 연어가 인상적인 밥이네요~ ㅎ

    2008.02.12 13:52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네넵^^
      맛있었습니다.
      제가 연어스테이크를 부각시켜 사진을 찍어서 더 그렇게 보이나 봅니다. *^_^*

      2008.02.13 10:46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10. 와~ 정말 맛나보여요 ㅎㅎㅎㅎ
    언제 한번 꼭 가봐야겠는데 이제는 서울 올때를 노려야겠군요 ㅠ

    2008.02.12 14:37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민난님 서울에 오시면 뵙고 싶어요~*^_^*
      동생분 졸업식 다시한번 추카드려용~!
      저는 제 동생 졸업식에는 못갈것 같네요...너무 멀어서;;
      울산이거든용~^^ 설에 보고와서 괜찮습니다.

      2008.02.13 10:47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11. 배고파지는 포스팅이에요

    2008.02.12 17:20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저는 늘 먹는 사진으로 포스팅을 하다보니 ㅠ0ㅠ
      앞으로 좋은글 많이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. ^-^

      2008.02.13 10:47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12. 안도현의 연어를 읽으며 그들의 파란만장 삶의 모습에 감복하여 내가 비록 쇠고기는 먹어도 연어만큼은 그들을 예우하는 차원에서 먹지 말자라고 중학교 시절 다짐 해서 지금까지 잘 지켜왔는데(사실 먹을 기회가 없었다는 ㅋㅋ)이걸 보며 입맛을 다시는 이유는 뭘까요? ㅋㅋㅋ

    2008.02.12 17:34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종횡무진님의 센스넘치는 댓글을 보고 아침에 저도 모르게 웃었습니다~*^_^*
      너무 감사합니다. 좋은 댓글...^^

      2008.02.13 10:48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13. 맛있겟네요 ㅋㅋ 꽤 비싸보이는데요?ㅋ

    2008.02.12 17:57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14. 카오..배고파요...^^

    2008.02.12 22:30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15. 카레와 연어라;;;ㅋ
    잘 안어울릴 것 같으면서도 잘 어울리는 콤비네요 ^^

    2008.02.13 01:09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16. 아 새벽에 보면 안될글을 또 보고 말았네요.^^;;
    정말 먹음직스러워보입니다.배고파라ㅜㅜ
    벌써 음식포스팅 세개째 연달아 마주치고 있다는ㅎㅎ;;

    2008.02.13 03:24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저의 블로그에서만 세개째 연달아 보신건가요??^^;;
      아니면 티스토리 메인에서 보셨나요??*^_^*
      새벽 아주 늦은시간에 보시고 가셨네요...아이쿠!!

      2008.02.13 10:50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17. 긍정의 힘님은 나중에 결혼하시면 개인 요리사를 따로 두셔야 겠네요.. ㅋㅋㅋ

    2008.02.13 11:00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헉~그럼 정말 좋겠지만 >.<;;;
      제가 아무래도 요리를 열심히 배워야될것 같아용!ㅋ

      2008.02.13 15:20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18. 저도 카레 좋아하는데 ㅡ.ㅜ 입안에 침이 고이네요 흑~
    맨위에 유리컵이 제가 항상 쓰는 컵이랑 똑같아 깜짝 놀랐어요 ㅎㅎ

    2008.02.14 06:03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19. 사진 정말 녹여주네요~

    2008.02.14 12:45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20. 제가 요리는 좀 하지요 ㅎㅎ;;

    2008.03.04 20:34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
뼈 감자탕 좋아 가는거야

제가 사는 동네에서 찾은 맛집입니다.
아주 가까이에 사는 지인으로부터 소개 받은곳 이기도 하구요. ^^
개인적으로 '감자탕'하면 학교 다닐때 뒷풀이 했던 기억만 떠오릅니다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정동진 출사부터 양떼목장까지 무박 2일로 달린 몸을 충전시키고자 일요일 오전 '전국노래자랑'이 시작할 때즘 뼈 감자탕집으로 향했습니다.
사진속에 같이 간 일행들의 뒷모습만 보여주는 센스!
분명 서로 비싼 몸이라고 외치며 초상권 있다고 난리법석을 피울 사람들이기에 참았습니다.(사실 다들 너무 초췌했습니다. -_- 예의상 카메라를 들이대는게 아니라고 생각했다는...)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노오란 간판에 검은색 글씨도 눈에 띄었지만 무엇보다도 '24시간 영업'이란게 맘에 들었습니다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우리는 어김없이 뼈 감자탕 4인분을 시켰습니다.
'전국 노래자랑'의 흥겨운 노래에 맞춰 맛있는 뼈 감자탕을 먹는 행복함이란 이루 말로 표현하기 힘들죠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사용자 삽입 이미지
사용자 삽입 이미지

김이 모락모락 나오는 뼈 감자탕과 뜨끈한 돌솥밥이 보이시나요? ^^
정말 너무너무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.
가까운 곳에 맛집을 두고 왜 이제까지 멀리서 헤맸나 싶을 정도였으니까요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'큰댁 설렁탕 뼈 감자탕 집'은 4호선과 7호선이 만나는 이수(총신대학교 입구)역 2번출구로 나와 150~200미터 가량이고, 7호선 4번출구로 나오면 60미터 정도 걷다보면 쉽게 찾으실 수 있을것 입니다.
도움이 되실지도 모른다는 생각에 약도를 첨부해서 올려봅니다. ^^  

♡ 긍정의 힘's 이야기를 구독해서 읽고 싶으신 분은 RSS에 추가해주세요 ♡   
Posted by 긍정의 힘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와오!!! 언제 이렇게다 찍었데..ㅎㅎ
    대단한걸...ㅎ
    또가야지 ㅎ

    2008.01.31 01:23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2. 딱 제가 좋아하는 메뉴네요 ^^
    언젠가 서울가면 긍정님한테 빌붙어야 겠습니다.
    각오하세요 .

    2008.01.31 01:57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저 다음주에 울산 내려가는데 그럼 부산까지 갈까용??
      우허허헛~>.<
      좋아하시는 메뉴라니 우왕ㅋ
      그리스인 마틴님과 함께하는 맛집이라면 언제든지 환영입니다!*^_^*

      2008.01.31 13:44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3. 우왕ㅋ굳ㅋ
    감자탕.. 제가 제일 좋아하는 메뉴입니다..ㅋㄷ
    윽.. 이 시간에 보다니..ㅠ 배가 고프네요.ㅋㄷ

    2008.01.31 02:35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헉~어제 그렇게 늦게 주무신거여요??+_+
      새벽 2시 35분이라.........
      전 어제 뉴하트 밀린거 3편 다 보고 잔다고 2시정도에 잤는데...에공~^^;;
      밤에 보셨으면 참기 힘드셨겠어요~>.<

      2008.01.31 13:45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4. 휴... 낮에 이 포스팅을 보게 되어서 다행이군요..
    여기 미국은 시차가 있어서 조심해야 합니다.. 자칫
    잘못하면 밤에 보게 되니 ㅎㅎ
    아무튼 엄청 맛있게 보이는 건 사실이군요 ^^

    2008.01.31 08:23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아~*^_^*
      써니님 이번에는 낮에 보셨군요~!
      다행이어용~^^;;
      이거 어제 밤 새벽 1시즘인가 눈 부릅뜨고 올린 포스트거든용~ㅋ
      써니님 음악들으러 고고씽 해야겠네요~슝~33

      2008.01.31 13:46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5. 오늘 점심은 감자탕입니다.ㅋ

    2008.01.31 09:46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인기쟁이 버그니님께서 감자탕을 인정해주시니
      우왕ㅋ굳ㅋ
      전 오늘 점심은 톡톡 터지는 알밥을 먹고 왔습니다!*^_^*

      2008.01.31 13:46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6. 감자탕 완전 좋아하는데.... 이걸 보다니 으악;;
    맛있...게...드..셨..나..요? ㅎㅎ

    아 배고프다 전 아침을 먹어야 겠어요; ㅎㅎ

    2008.01.31 09:57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아아아아아~~맛있..게..먹..었.습..니다~*^_^*
      첫눈's님두 맛있는 아침 점심 드셨어요??
      좋은 하루 되시구용~^-^

      2008.01.31 13:47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7. 어제 중앙대, 숭실대 거쳐서 저기 갔다는 사실을 모르셨죠^^?
    갔다왔는데..~~괜히 기 죽어서.. 나중엔 병원가서 약지어갔고 왔어요~.ㅠ.ㅠ

    2008.01.31 10:17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왜왜왜왜왜~~~~>.<
      기가 죽으셨어요~~~~~~~~~~~~~~~~ㅠ0ㅠ
      절대절대절대 네버네버네버
      티아님이 최고입니다!!!!!
      많이 아프세요??
      약까지요??

      2008.01.31 13:48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  • 식사 잘 하셨어요^^?
      지금~~~한창 스킨작업중..ㅎㅎㅎ

      오~~~현란한 작품이 나올듯.^^
      공개는 설쉬고~~^^

      2008.01.31 13:52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  • 넹넹~티아님은 식사 잘 하셨어요??*^_^*
      아하핫~기대됩니다!

      분명 멋찐 스킨이 샤방샤방하고 기다릴테니까용!ㅋ
      설이 얼른 지났으면 좋겠습니당~^-^

      2008.01.31 15:28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8. 그래 일요일 점심은 감자탕 당첨~!

    2008.01.31 10:33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아하핫~전국 노래자랑이 울려퍼지는 식당에서 편안하게 좋아하는 친구들하고 점심 먹는것 만큼 행복한 일이란 없겠지용?? *^_^*

      일요일 하니까 또 떠오르는게...
      짜짜짜파게뤼!!ㅋㅋ
      Linetour님 허브 감탄에 다녀오신 포스트도 잘 봤습니다~^-^

      2008.01.31 13:49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  • 올 가을이면 이 동네로 서식처를 옮기고 허브감탄 넘 좋았습니다. 자주 놀러와 주셔요.~!

      2008.02.01 10:18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  • 사당동 쪽으로 이사오시나요? 아니면 방배동?^-^
      허브감탄 좋으셨다니 다행입니다!
      네넵~자주 찾아뵐께요~*^_^*

      2008.02.01 17:32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9. 아~~ 배고파지는 포스팅입니다. ㅎㅎ
    주말엔 왠지 감자탕 먹어야할듯..^^

    점심맛나게 드세요! ㅋ

    2008.01.31 11:39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주말에 감자탕 좋지요~*^_^*
      점심 맛있게 드셨어요??
      전 오늘은 알밥으로 고고씽 했습니다!
      큰일입니다;;
      바지가 안맞습니다 ㅠ0ㅠ

      2008.01.31 13:50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  • 전 오늘 육개장으로 먹었어요~ㅎㅎ
      옆구리에 끼고 있는 튜브가 점점 커지고 있어요~
      ㅠ.ㅠ

      2008.01.31 14:27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  • 전 갈비탕, 순대국, 알밥 중에 고민하다가 결국 알밥으로 고고씽 했습니다~*^_^*
      좋은 오후되세용!ㅋ

      2008.01.31 15:25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10. 한입샷도 좀 보여주세요....흑...

    얼큰한거 증말 땡겨요~

    2008.01.31 12:49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한입샷 꼭 찍어야 되는데 먹는데 정신이 팔려 ㅠ0ㅠ
      이번건 못올렸습니다~^^;;

      cooldp님두 얼큰한거 좋아하시나봐요??
      저두요~>.<

      2008.01.31 13:51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11. 아핫...저 헤븐워드 입니다......아이디가 표시되네요...ㅎ~

    2008.01.31 14:10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아~헤븐워드님~~~아이디로 표시되시는군용~*^_^*
      이렇게 방문해주셔서 너무너무 감사드립니다.
      저와 친한 사진 블로거 친구한테도 헤븐워드님 블로그 소개 시켜드렸어요!
      늘 좋은 사진 감사드립니다.
      갑자기 저의 사진이 마구마구 챙피해지네요~>.<
      저도 DSLR 마련하고 싶어용!^-^

      2008.01.31 15:27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12. 꺅.. 베고파.. ^^* -a-점심먹고도 이러네..ㅜㅜ
    감자탕4인분.. 먹고싶다.. ㅜㅜ 배고파요~~~

    2008.01.31 15:47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우하하하핫~라임님두 감자탕을 좋아하시나 보네용~>.<
      친구들하고 주말에 고고씽 하셔용~+_+

      2008.02.01 17:33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13. 전 원래 감자탕 싫어했는데, 예전에 한 번 맛 본 이후로 너무 좋아졌어요>.<!!
    아...저녁먹을 시간이군요...ㅠ_ㅠ..꼬르르르륵~

    2008.01.31 19:05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저도 그닥 좋아하지 않았는데 시간이 지날 수록 이런 탕음식이 좋더라구요~>.<
      아무래도 해장국의 영향이 ㅋㅋㅋㅋㅋㅋㅋ

      2008.02.01 17:33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14. 아..돌솥밥 먹어본 기억이 정말 오래되었네요;; ㅋㅋ
    점심 아직 안 먹었는데;; 이거 빨리 먹어야겠어요 ㅎㅎ

    2008.02.01 14:06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  • 돌솥밥에 뜨거운 물을 붓고 불려서 누릉지탕을 만들어 먹는 그 맛이란~>.<
      캬~러브네슬리님 점심 맛있게 드셨어요??*^_^*

      2008.02.01 17:34 신고 [ ADDR : EDIT/ DEL ]
  15. 너무 맛있겠어요~! 감자탕~!! 맛이느껴집니다. >0<

    2008.02.02 00:58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  16. 우생순

    여기 우생순에 나왔던 집인데

    2008.08.14 03:33 신고 [ ADDR : EDIT/ DEL : REPLY ]


티스토리 툴바